로고

이낙연 대표, 북 향한 군사 대응 주장에 '위험하고 무책임하다'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면서 남북공동조사와 재발방지 위한 미래지향적 준비할 것'

이규광 | 기사입력 2020/09/29 [04:15]

이낙연 대표, 북 향한 군사 대응 주장에 '위험하고 무책임하다'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면서 남북공동조사와 재발방지 위한 미래지향적 준비할 것'

이규광 | 입력 : 2020/09/29 [04:15]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우리 공무원의 북측해역 피살사건을 대통령 책임 등을 요구하며 1인 시위와 장외투쟁을 벌인 국민의힘에 낡은 정치공세라고 비판하면서 북에 군사 대응을 해야 한다는 주장에 대해선 위험하고 무책임하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28, 이 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 민간인이 북한 해역에서 사살된 사건과 관련해서 우리 당은 조금 전 최고위에서 당 내에 공동조사와 재발방지를 위한 특위 설치키로 의결했다위원장은 국방위 간사 황희 의원, 간사는 한미연합사 부사령관 출신 김병주 의원이 맡아 사건의 진상을 규명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보수야당은 월북 여부 등 핵심적 사실을 가리기도 전에 낡은 정치공세와 선동적 장외투쟁부터 시작했다면서 군사 대응 같은 위험하고 무책임한 주장도 서슴지 않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일각에선 벌써부터 가짜뉴스가 나오고 있다그런 왜곡 행태에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면서 남북공동조사와 재발방지를 위한 미래지향적 준비를 갖춰가겠다고 강조했다.

최고위에 참석한 김종민 최고위원은 이번 서해상 우리 국민 민간인 피격 사건의 경우 지금 필요한 것은 정확한 사실 확인이라면서 사실 확인이 필요할 때 대통령을 공격하고 청와대 1인 시위를 했는데, 이건 정말 아니다라고 맞받았다.


신동근 최고위원도 북한이 사과했다고 하지만 거기서 끝날 수 없다정부와 북한의 주장에 거리가 있으니 공동조사가 반드시 필요하다. 그에 따라 책임 소재도 분명해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