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청춘 감성 담은 ‘페이지터너’ 오늘(26일) 첫 방송 …제목 속에 담겨진 세가지 의미는?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2월03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연예 > 드라마
2016년03월26일 17시2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청춘 감성 담은 ‘페이지터너’ 오늘(26일) 첫 방송 …제목 속에 담겨진 세가지 의미는?
KBS 2TV 청춘 3부작 드라마 ‘페이지터너’

봄빛 설렘으로 가득찬 드라마 ’페이지터너’가 드디어 오늘 베일을 벗는다.
 
KBS 2TV 청춘 3부작 드라마 ’페이지터너’(극본 허윤숙, 박혜련, 연출 이재훈, 제작 아이에이치큐)가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포인트를 공개했다.
 
오늘(26일) 밤 10시 35분 첫 방송되는 ‘페이지터너’는 천부적인 감각을 타고난 피아노 천재 윤유슬(김소현 분)과 불도저 같은 성격을 지닌 높이뛰기 선수 정차식(지수 분), 만년 2등의 설움에 폭발한 엘리트 서진목(신재하 분)까지 세 청춘의 가슴 뛰는 이야기를 그린 3부작 드라마다.
 
김소현, 지수, 신재하 청춘 3인방의 화려한 비주얼 조합과 봄빛 설렘으로 가득한 영상미 그리고 청춘의 환희에 두근대는 감동을 더해줄 음악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페이지터너’를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관전포인트 세가지를 꼽아봤다.
 
# 김소현X지수X신재하 청춘 3인방의 풋풋하고 싱그러운 하모니
 
‘페이지터너(Page-turner)’는 연주자 대신 악보를 넘겨주는 사람을 뜻한다. 극중 김소현, 지수, 신재하는 서로가 서로의 페이지터너가 되어 청춘이라는 무대 위에 나란히 선다.
 
김소현은 거침없는 독설에 망가짐도 불사하는 열연으로 도도하고 까칠한 피아노 천재 윤유슬의 매력을 십분 살려낸다. 초반 김소현과 티격태격 앙숙케미를 제대로 선보이는 지수는 높이뛰기 운동선수에서 피아니스트를 꿈꾸는 긍정 갑, 에너지 넘치는 정차식 캐릭터를 통해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윤유슬에 밀려 만년 2등인 서진목 역을 맡은 신재하는 질투와 선망이 얽힌 복잡 미묘한 열등감을 입체적으로 그려내며 극적 긴장감을 조율한다. 
 
하나의 꿈을 향해 앞만 보고 달리는 세 청춘들의 꿈과 열정으로 가득한 모습은 강렬한 피아노 연주와 보폭을 맞추며 가슴 뛰는 이야기를 펼쳐간다.
 
# 페이지가 술술 넘어가는 꿀잼 가득한 폭풍전개+변화무쌍한 변주
 
‘페이지터너’에는 또 다른 뜻도 있다. 책장 넘기기 바쁠 정도로 흥미진진한 이야기라는 것. 각 인물들의 내면을 들여다보는 듯한 섬세한 현미경 연출과 봄빛 설렘이 묻어나는 화사한 영상미는 풋풋한 청춘의 감성과 치열한 열정을 오롯이 담아내며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였다.
 
음악은 빼놓을 수 없는 또 다른 주인공이다. 학교라는 공간적 분위기를 살려내는 톡톡 튀는 경쾌한 클래식 음악과 장르를 아우르는 풍부하고 감성적인 피아노 선율은 드라마를 보는 재미뿐만 아니라 듣는 재미도 가득하게 만든다.
 
무엇보다 3부작, 180분 간 숨막히게 펼쳐지는 폭풍 전개는 유쾌하고 빠른 변주곡의 변화 무쌍한 매력으로 때론 웃기고 가슴 짠하고 화도 나게 만들며 좀처럼 빠져 나오기 힘든 몰입감을 선사할 전망이다.
 
# 청춘들의 첫 ‘페이지 터너’인 부모 자식간의 연탄곡
 
알고 보면 이미 우리 모두에게는 인생의 첫 ‘페이지터너’가 있었다. 바로 걸음마를 뗄 때부터 다음 단계로 성장을 이끌어 주는 부모들이다. 드라마 속에서는 다양한 부모의 모습들이 나온다.
 
피아노를 강요하는 엄마가 지긋지긋하지만 영혼없이 순응하는 윤유슬과 엄마의 말 한 마디에 기운을 얻고 피아니스트의 꿈을 꾸는 정차식 그리고 자식의 꿈에는 관심 없는 부모 밑에서 늘 자신의 재능을 의심하고 불안해하는 서진목까지 무서운 부모, 친구 같은 부모, 무관심한 부모 등 다양한 부모의 관점을 담아내고 있다.
 
소년, 소녀들의 성장통을 통해 부모의 성장 또한 함께 비춰내고 있는 ‘페이지터너’는 주말 밤 온 가족이 함께 모여 드라마를 보면서 부모 자식간에 진솔한 이야기 터놓고 나눌 수 있는 대화의 장을 마련하게 될 전망이다.
 
KBS 2TV ‘페이지너터’는 오늘(26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밤 10시35분 총 3부작으로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김기태 기자 / nomteddy@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기태 (nomteddy@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드라마섹션 목록으로
[드라마]MBC 드라마 '더 게...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KBS ‘아이가 다섯’,단 10회 만에 시청률 30% 돌파의 비밀…남성과 2030세대 (2016-03-26 17:26:21)
이전기사 : 오광록ㆍ임호ㆍ안재모 깜짝 출연, 초호화 카메오 군단! 깨알재미↑ (2016-03-26 17:23:5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