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김상희 의원, '5.18당시 성폭력 사건 진상조사해야'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1월2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18-11-21 18:41:03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18년07월13일 23시36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상희 의원, '5.18당시 성폭력 사건 진상조사해야'
5.18 민주화운동 성폭력 사건 진상조사 위한 개정안 대표발의!!


지난
12, 더불어민주당 김상희의원(경기 부천 소사, 3)5.18 민주화운동 당시 빈번히 발생한 성폭력 사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위해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

현행법에는 진상규명의 대상으로 성폭력이 명시되어 있지 않고 진상규명위원회에 성폭력 사건을 별로도 담당하는 조직이 없는 상황이다.

성폭력 사건의 경우는 다른 사건들과 달리 피해자의 사생활 및 인적사항 등이 보호되어야 할 필요성이 큰 사건으로 성폭력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을 담당하는 위원회를 별도로 두어 조사해야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개정안은 진상규명의 범위에 성폭력 사건을 명시하고, 진상규명위원회에 성폭력 사건을 담당하는 분과위원회를 두어 성폭력 사건에 대한 진상규명이 실효적으로 이루어지게 하고 피해자를 보호 할 수 있게 하였다.

김상희 의원은 그간 광주의 진실을 밝히려는 많은 노력이 있었지만, 여성들의 피해에 대해 관심 갖고 조사한 적은 단 한 번도 없었다고 지적하며, “정치인의 한 사람, 여성운동가의 한 사람으로서 부끄럽고 죄송하다고 말했다.

이어 5월 광주에서 일어난 처참한 성폭행 사건들의 진상을 밝히고 여성들의 삶을 치유하는 길에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하며 진실의 역사가 바로잡히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개정안은 더불어민주당 송갑석, 이규희, 기동민, 박찬대, 노웅래. 인재근, 정춘숙, 한정애, 진선미, 김병기 의원과 바른미래당 이찬열 의원, 정의당 윤소하 의원 등 총 13명의 의원이 발의자로 참여했다.

<신대식 기자/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여행/레져]‘남이장군 도당굿...
[국회/정당]바른미래당 워크숍...
[국회/정당]안철수 후보, '개...
[국회/정당]정세균 의장, 국회...
[국회/정당]홍준표 후보, 세월...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자유한국당 혁신비대위원장 후보로 김병준 교수 내정 (2018-07-16 23:06:24)
이전기사 : 추미애 대표, '기무사 전면 개혁과 폐지 찬성 여론이 80%' (2018-07-13 23:22:04)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