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백악관의 새 주인 클레어 언더우드 11월 초, 그녀의 시대가 온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8년10월22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18-10-20 23:35:49
뉴스홈 > 연예 > 드라마
2018년08월08일 22시0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백악관의 새 주인 클레어 언더우드 11월 초, 그녀의 시대가 온다!
‘하우스 오브 카드(House of Cards)’ 마지막 시리즈의 포스터 공개


세계적인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기업 넷플릭스
(Netflix)가 전 세계를 휩쓴 오리지널 시리즈 하우스 오브 카드(House of Cards)’의 포스터 공개와 함께 마지막 시즌의 막이 오를 것을 알렸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하우스 오브 카드는 미국 워싱턴의 정계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야망, 사랑, 비리 등 치열한 암투를 다룬 정치 스릴러다.

하우스 오브 카드는 시청자들뿐만 아니라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힐러리 클린턴 전 미국 국무장관 등 전 세계 저명한 정치인들이 팬을 자처할 만큼 흥미로운 전개와 현실감 넘치는 스토리를 갖춘 넷플릭스의 대표적인 오리지널 시리즈이다.

2013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최초로 에미상에 노미네이트된 것을 시작으로 2017년까지 에미상 53개 부문 노미네이트 중 7개 부문에서 수상하고,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는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2개 부문을 수상한 바 있다. 이어 미국 배우 및 작가 조합상, 기타 AFI 어워드,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 등을 석권하며 작품성과 흥행성을 두루 갖춘 작품으로 평가되어 왔다. 지난 시즌 5에서 클레어 언더우드’ (Claire Underwood)가 미국의 새 대통령이 되고 새로운 국면을 예고하며 막을 내린 가운데, 전 세계 팬들이 기다려온 시즌 6가 오는 11월 초 공개된다.

이에 앞서 공개된 포스터는 누구보다 우아하지만 강인한 리더 클레어 언더우드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어떤 위기에도 흔들리지 않을 듯한 단호한 눈빛은 마침내 권력을 손에 쥔 그녀의 감정을 대변하는 듯하다.백악관을 연상시키는 흰 의자의 기둥을 강하게 움켜쥔 그녀의 손에서는 피가 흐르고 있어 앞으로 클레어에게, 또 백악관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전 세계의 뜨거운 기대 속에 공개를 앞두고 있는 하우스 오브 카드시즌 62014년 골든 글로브 시상식에서 ‘TV 드라마 시리즈부문 여우주연상(Best Performance by an Actress in a Television Series-Drama)’을 수상한 로빈 라이트(Robin Wright)의 독보적인 카리스마를 보여주며 다시 한 번 팬들을 흥분시킬 것이다.

11
월 초 공개를 앞두고 포스터를 공개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하우스 오브 카드시즌 6는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연예부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드라마섹션 목록으로
[사회]<포토>성탄의 밤을...
[국회/정당]<포토>정세균 국회...
[영화]<54회 대종상 영화...
[청와대]문재인 대통령 내...
[정치]우병우 전 청와대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포토>KBS 월화드라마 ”우리 제법 잘어울려요” 박시후, 송지효 (2018-08-09 22:55:17)
이전기사 : <포토>보이쉬한 스타일이 잘 어울리는 황정음 (2018-07-19 23:39:24)
<경향신문>머...
<경향신문>머나먼...
<경향신문>김성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