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미하라, 작가미술장터 ‘2019 예술하라 아트페어’ 개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5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문화 > 문화예술
2019년09월24일 00시4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미하라, 작가미술장터 ‘2019 예술하라 아트페어’ 개최
<
사진/-이상원 the Panoramic 02 oil on canvas 72.7x90.9cm 2019, 아래-김건일 섬과 섬, oil on canvas, 53x72.7, 2018 >


올해로 2회를 맞이한 작가미술장터, 2019 예술하라 아트페어-예술편의점가 서울과 충주 두 곳에서 개최가 된다.

서울 통의동 팔레 드 서울에서 오는 10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충주에서는 8일부터 13일까지 6일간 충주문화회관과 관아갤러리에서 각각 열리고 입장료는 무료이다.

이번 전시는 일반 관람객들이 일상에서 미술을 쉽고 가깝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된 아트페어형작가미술장터로 미하라(홍성미 기획)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에서 후원한다.

2019 예술하라 아트페어의 참여작가 중 심사위원이 최종 선정한 작가 1인은 미술관 혹은 갤러리에서 초대개인전을 가질 예정이며 관객들에게는 예술하라복권이벤트를 통해 11명에게는 작품(소품), 25인에게는 판화(소품) 그리고 3등 모두에게는 아트상품 또는 음료가 선택 제공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많은 젊은 작가와 중견, 원로작가들이 참여하는 데 원로작가인 주재환, 문은희, 김용철을 비롯해 서용선, 전혁림미술상의 김보중, 금보성미술상의 이흥덕 그리고 젊은작가로는 위영일, 이상원, 박용식, 김건일 등 작가 120여명이 500여 작품들을 출품한다.

전시 작품은 직거래가 가능하며 작품 가격은 8만 원대부터이다. 그 외 행사 및 다양한 관객 참여 프로그램이 있으며 주최 측은 예술 활동에 대한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마켓형 유통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전시를 기획한 예술하라 홍성미 기획자는 예술하라 3가지 전시부제인 소소한 행복’, ‘낯선 행복’, ‘시간의 행복으로 예술가들의 눈을 통해 평범하고 낯선 다양한 행복들을 맛 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부대 프로그램인 똑똑똑! 피칭(Pitching)’은 평론가, 기획자, 작가 매칭프로그램으로 예술인 간의 네트워킹 프로그램이다. 이는 작가들에게는 창작과 미래에 대한 고민을 나누는 자리가 될 것이며 관람자들에게는 미술시장과 작품을 이해하는 경험이 될 것이다.

충주에서는 지역 미술인들의 미술시장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인 로컬과 글로벌, 그리고 로컬의 방향성이 열린다. 이 자리에서는 양지윤(대안공간루프 디렉터), 박천남(독립 기획자)이 충주지역 예술인들과 한자리에 모여 지역미술 작가들의 발전방향과 시장의 미래에 대해 토론한다.

그 외에 창작자와 관람자가 한데 어우러지는 네트워크 아트페어로 판화, 드로잉 등의 기본적인 체험과 예술을 접목한 생활용품 만들기 등 생활과 밀접한 체험행사, 드로잉 체험과 더불어 미술시장의 원리를 이해하는 워크숍 등이 진행된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화부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문화예술섹션 목록으로
[문화예술]박경순 사진전 ‘...
[문화예술]국립무용단, 명절 ...
[문화예술]엘리제레 갤러리, ...
[문화예술]해운대문화회관, 5...
[문화예술]피아니스트 최현아...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청춘여가연구소, ‘기억의정원, 돈의문빵빠레’ 개최 (2019-10-16 22:55:33)
이전기사 : 문피아, 인기 웹소설 ‘전지적 독자 시점’ 영화 제작 초읽기 (2019-09-19 02:15:09)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