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남이섬 도시락 집 ‘연가지가’, ‘무슬림 프렌들리’ 선정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2월0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문화 > 여행/레져
2019년12월10일 23시4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남이섬 도시락 집 ‘연가지가’, ‘무슬림 프렌들리’ 선정
‘아시안패밀리 레스토랑 동문’, ‘동문 익스프레스’ 등 무슬림 관광객 식음편의 선도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추억의 도시락으로 오랫동안 사랑받고 있는 남이섬 연가지가(恋歌之家, Yeongajiga)’ 레스토랑이 지난 6일 한국관광공사에서 주관한 무슬림 친화 레스토랑 무슬림 프렌들리로 선정되었다.

연가지가는 흔들어 먹는 옛날도시락, 취향대로 직접 끓여먹는 즉석 떡볶이, 치즈가 듬뿍 올라간 철판김치볶음밥 등 간단하게 식사할 수 있는 캐쥬얼한 메뉴들로 구성되어 있어 관광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남이섬 대표 음식점이다.

남이섬은 2014년 공식 할랄 인증을 받은 아시안패밀리 레스토랑 동문과 지난 11월 소노호텔&리조트(옛 대명리조트) 동문 익스프레스와 함께 대한민국 무슬림 관광객의 식음 편의를 제공하며 관광 인프라를 구축해 호평을 받고 있다.

한편, 동남아시아와 중동 시장에서 한국 드라마를 중심으로 한 한류가 확산되면서 우리나라를 방문하는 무슬림 관광객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무슬림 인구수는 전 세계 인구 23%(18억명)로 중국에 이어 성장 잠재력이 크며, 대한민국 내방 무슬림 관광객(2018년 전체 방한외래객 중 6.3%) 또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이들을 위한 기도실과 할랄 음식점 등 편의시설의 부재는 무슬림 관광객의 한국 관광을 어렵게 만드는 것이 현실이다. 공식 할랄 인증 레스토랑은 전국에 단 10(201812월 기준, 한국이슬람교중앙회 제공)으로 알려졌으며, 강원도에는 남이섬에서 운영하는 2곳이 유일하다.

또한 남이섬은 무슬림 기도실(Musolla)과 공식 할랄 레스토랑, 다양한 문화 콘텐츠 시설 등을 운영함으로써 고객 다변화를 통해 현재 120개국 130만 명의 외국인을 유치한 명실상부 국제관광지로 자리매김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화부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여행/레져섹션 목록으로
[여행/레져]남이섬, ‘코로나1...
[여행/레져]남이섬, 한국관광...
[여행/레져]남이섬에 찾아온 ...
[여행/레져]흙과 불의 예술, ...
[여행/레져]한국양서파충류협...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12월 제주도 가볼 만한 곳, 제주허브동산 크리스마스 이벤트 실시 (2019-12-13 01:04:08)
이전기사 : 남이섬 할랄레스토랑 2호점 오픈, ‘무슬림 유혹한다’ (2019-11-22 21:42:2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