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마약 밀반입한 홍종욱 전 의원 딸, 집행유예 선고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9월21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사회
2019년12월10일 23시4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마약 밀반입한 홍종욱 전 의원 딸, 집행유예 선고
중독성 강한 마약류 밀반입햇는데도 '집행유예?' 비판 목소리 높아

10
, 해외에서 변종 대마를 흡연하고 밀반입한 혐의로 시소됐던 넘겨진 홍정욱(49)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 딸이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이날 1심 재판부인 인천지법 형사15(표극창 부장판사)는 선고 공판에서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홍 전 의원의 딸 홍모(18) 양에게 징역 26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과 함께 178500원의 추징을 명령했다.

앞서 홍 양은 올 927일 오후 540분께,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에서 여객기를 타고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하면서 액상 대마 카트리지 등을 몰래 들여오다가 적발됐다.

홍 양은 수사를 통해 과거 수차례 이를 투약했거나 흡연했던 혐의도 드러났다.

홍 양은 결심 공판 최후진술에서 어려서부터 우울증과 공황장애를 앓아 왔다. 깊이 반성하고 진심으로 후회하고 있다고 선처를 호소했었다.

그러나 홍 양의 집행유예 선고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홍 양이 몰래 가지고 들어온 마약류가 상당히 중독성이 높은 것은 물론이고, 이는 미성년자이고 초범이라 하더라도 실형을 피할 수 없는 것인데, 집행유예는 너무 가벼운 것이 아니냐는 것이다.

또 재판부가 홍 양의 부친인 홍 전 의원의 배경 때문에 비교적 가벼운 판결을 내린 것 아니냐는 의혹도 나오고 있다. 어쨌든 홍 양의 이날 판결로 유전무죄 무전유죄란 말이 다시 희자되고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유진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사회]검찰, '세월호 참...
[사회]군인권센터, '검찰...
[사회]마약 밀반입한 홍...
[사회]유은혜 부총리, 김...
[사회]방역당국, 원묵고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빅히트, JTBC뉴스룸 보도에 입장문 통해 공식 사과 요구 (2019-12-10 23:49:01)
이전기사 : 황운하 청장, '하명수사는 거짓 프레임' 검찰향해 맹공 (2019-12-10 00:10:4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