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대안신당 지도부, 용산역 찾아 귀성객에 설 인사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6월01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0-05-31 03:11:59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0년01월23일 23시01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대안신당 지도부, 용산역 찾아 귀성객에 설 인사
장정숙 원내대표, '안철수 전 의원 문 정부는 비판하면서 수구보수세력엔 늘 침묵'

23
일 오전, 최경환 대안신당 대표 및 당 지도부가 23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용산역에서 귀성객들에게 인사를 했다.

대안신당 지도부는 설 인사를 마치고 용산역 내 회의실에서 열린 최고위원회 및 국회의원 연석회의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장정숙 원내대표는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의원이 문재인 정부를 능력이 없고, 민주주의가 없고, 공정이 없는 3() 정부라고 비판한 것에 대해 문재인 정부는 그렇게 비판을 잘하는 분이 왜 수구보수 세력에 대해서는 늘 침묵하는지 모르겠다고 지적했다.

장 원내대표는 조만간 함께 할 세력이라서가 아닌지 의심스럽기도 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안 전 의원은 호남을 버리고 떠난 게 아니라고 강변하겠지만 인정하기 어렵다면서 분명히 호남을 배신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 원내대표는 우리당은 호남의 의미와 역할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토대로 당의 모든 기획, 홍보, 조직 활동을 펼쳐야 할 것이라며 하루빨리 호남의 오피니언 리더들이 인정할 수 있는 정당이 될 수 있도록 지향점이 분명한 정당 활동에 올인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경환 대표는 제3지대 통합과 관련해 대안신당은 거대 기득권 양당의 적대적 공생체제가 가져온 국론분열과 정치적 폐해를 극복하고 사분오열된 제3정치세력의 통합을 추진하기 위해 창당됐다면서 우리는 개혁과 통합의 대의에 동의하는 모든 정치세력과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 대표는 대안신당이 제안한 설 이전 원탁토론을 성사되지 못했지만 제3세력 중도개혁 진영통합에 대한 공감대를 높인 성과가 있었다이런 공감대를 바탕으로 설 연휴 기간에도 여러 경로로 대화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현민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이해찬 대표, '남...
[국회/정당]이인영 원내대표, ...
[국회/정당]문희상 의장, '장...
[국회/정당]이인영 원내대표, ...
[국회/정당]안철수 전 대표,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민주평화당, 용산역에서 설 귀성객에 인사 (2020-01-23 23:10:02)
이전기사 : 이낙연 전 총리,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종로 출마 (2020-01-23 01:30:58)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경향신문>머나먼...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