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 이창용 첫 공연 성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5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문화 > 공연
2020년01월28일 21시1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 이창용 첫 공연 성료!

당신 생애 가장 행복한 순간으로의 여행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프로듀서/연출 신춘수)> ‘앨빈 켈비역의 이창용이 지난 23(), 시즌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자신의 인생에서 소중한 것은 무엇인가?’라는 메시지로 따뜻한 공감대를 형성하며 관객들의 많은 사랑과 관심 속에 한국 초연 10주년 기념 공연을 진행 중이다.

초연부터 총 네 번의 시즌을 함께 하며 역대 모든 토마스와 최고의 케미(Chemistry)를 선보인 이창용은 작품의 워크숍부터 참여해 캐릭터에 대한 세밀한 분석과 이해로 완성형 앨빈을 만들어냈다.

10주년을 맞이한 이번 시즌 이창용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동심과 감성을 자극하는 순수하고 천진난만한 목소리와 밝고 유쾌한 모습으로 토마스와 관객들의 마음을 어루만진다.

또한, 디테일하고 섬세한 감정 표현으로 손짓, 몸짓, 눈빛 하나하나에 앨빈을 더욱 깊이 있게 담아낸다. 특히, 글을 쓰다 고민에 빠진 토마스에게 다가가 애정 어린 위로와 영감을 주며 다독여 주는 모습을 그린 넘버 ‘This Is It’토마스뿐만 아니라 관객들의 눈시울을 적시며 깊은 인상을 남긴다.

공연을 관람한 관객들은 공연이 끝난 후에도 창용 앨빈의 목소리와 표정은 잊을 수 없다.”, “힘들 때 항상 찾게 되는 인생 뮤지컬, 나를 위로 해준 앨빈이 너무나 소중하다.”, “’네가 내 것 써줄래? 나도 네 것 써줄게.’ 이 대사 하나에 눈물을 참을 수 없다. 볼 때마다 따뜻한 위로와 메시지를 가져간다.” 등의 후기를 남기며 애정을 드러냈다.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는 베스트셀러 작가인 토마스와 그의 소중한 친구인 앨빈의 우정을 그린 작품으로 두 사람이 함께 과거와 현재의 기억을 오가며 친구의 송덕문(頌德文)을 완성시켜 나가는 과정을 다룬다. 단일 구조의 무대 위에 잘 짜여진 스토리와 아름다운 넘버로 구성된 이 작품은 순수하고 따뜻한 두 남자의 이야기로 우리의 어린 시절을 떠올리게 한다.

두 명의 배우가 퇴장없이 극 전체를 이끌어가는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는 동화 속 서재를 옮겨 놓은 듯한 무대와 토마스앨빈의 기억을 상징하는 종이 뭉치, 하얀 종이조각이 흩뿌려지며 눈 내리는 듯한 장면 연출 등 아날로그적 감성과 시각적 아름다움으로 진한 감동을 남긴다.

대한민국 대표 힐링 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의 한국 초연 10주년 기념 공연은 2020228()까지 백암 아트홀에서 공연되며, 하나티켓, 예스24, 인터파크 티켓 예매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유진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공연섹션 목록으로
[공연]‘The Stage(부제 ...
[공연]뮤지컬 ‘드라큘라...
[공연]이머시브 공연 <위...
[공연]피아니스트 최현아...
[공연]뮤지컬 <전설의 리...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내가 선택한 첫 뮤지컬 '그리스', 2019-20시즌 대단원의 막 내려 (2020-02-03 22:40:08)
이전기사 : 뮤지컬 <스위니토드> 명불허전의 무대로 유종의 미 거둬 (2020-01-28 21:17:41)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