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김부겸 의원, '통합당 선거 끝나자마자 약속 뒤집어 이해할 수 없다'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2월02일thu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0년04월21일 23시17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김부겸 의원, '통합당 선거 끝나자마자 약속 뒤집어 이해할 수 없다'
'화장실 갈 때 다르고, 나올 때 다르다더니 미래통합당의 행태가 딱 그렇다'

21
,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의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사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2차 추가경정예산(추경)안과 관련해 "미래통합당은 선거가 끝나자마자 약속을 뒤집었다. 미래통합당의 변심을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날 김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미통당의 변심'이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화장실 갈 때 다르고, 나올 때 다르다더니 미래통합당의 행태가 딱 그렇다"고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지난 총선 과정에서 황교안 전 통합당 대표가 '전 국민 50만원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약속한 것을 들며 "미래통합당이 동의하면서 사실상 원내 4당이 모두 합의한 셈"이라고 전했다.

이어 "정부도 소득 하위 70%까지 지급하는 추경안을 내놓으면서 나머지 30%를 포함해 전 국민에게 지급할 것인지 여부는 국회에서 결정해달라고 했다"면서 "그러니 국회가 심의해 확대하면 정부도 동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통합당이 소득상위자 지원금 지급에 부정적인 태도를 보이는 것에 대해 "그 말은 '이론'은 맞을지 모른다. 그러나 '현실'은 다르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하위 70%를 가려내는 데 시간이 너무 많이 걸린다""긴급재난지원금은 말 그대로 긴급하게 지급돼야 효과가 있다. 그런데 30%를 걸러내는 작업에만 한 달 정도 걸린다. 지원의 효과가 크게 줄어든다"고 전했다.

김 의원은 "현재 기준으로 하위 70%를 선별하기도 어렵다"면서 "당장 코로나19로 피해 입은 사람을 구별하기도 힘들다. 그런 분들을 일일이 찾아낼 수 없기에 일단 모두에게 주자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말정산 때 해도 되고 소득세 부과 시에 해도 되고, 경기 추이를 보며 서서히 해도 된다""사람부터 살리고 봐야 하지 않겠나"라고 했다.

김 의원은 "선거에 졌다고 국민에게 화풀이해서는 안 된다"면서 "미래통합당이 한 번이라도 국민을 진심으로 대하는 자세를 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이규광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김종인 비대위원장...
[국회/정당]황교안 대표, 공천...
[국회/정당]더불어민주당, 더...
[국회/정당]주호영 원내대표, ...
[국회/정당]박병석 21대 국회...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김경수 지사, '재난지원금, 전 국민에게 선 지급하고 사후 환수로' (2020-04-21 23:20:29)
이전기사 : 미래통합당 전수조사, '비대위냐? 전당대회냐?' (2020-04-21 23:12:2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