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주호영 원내대표, '노 전 대통령의 서거는 시대의 아픔이자 상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6월05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20-06-04 23:14:06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20년05월23일 23시0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주호영 원내대표, '노 전 대통령의 서거는 시대의 아픔이자 상처'
보수 정당 지도부 인사, 4년 만에 故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 참석
<
사진/사람사는세상 노무현 재단>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노무현 전 대통령 11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국익을 위해 진영의 논리를 넘어 결단을 내린 노 전 대통령의 리더십은 지금도 존경받고 이 시대에도 필요한 것 같다고 밝혔다.

23, 주 원내대표는 추도식이 열린 경남 봉하마을을 찾아 권양숙 여사 등 유족들을 위로한 뒤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사람 사는 세상이라는 말에 다 들어있지만 노 전 대통령의 따뜻했던 인간미와 소탈한 인품, 열린 생각 이런 것들을 지금도 많은 국민들이 그리워하시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전직 대통령의 예외 없는 불행한 역사에 마음이 많이 무겁다면서 노 전 대통령의 서거는 시대의 아픔이자 상처였다. 시대 아픔과 상처를 같이 치유하는 길이 국민 통합의 길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보수 정당 지도부 인사가 노 전 대통령의 추도식에 참석한 것은 지난 2016년 당시 새누리당 대표 권한대행이었던 정진석 원내대표 후 4년만이다.

주 원내대표는 여권 인사들과 함께 노 전 대통령 사저로 가 도시락 점심을 하기도 했는데, 계획에 없던 일정으로 추도식 현장에서 권 여사가 직접 권해 응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주 원내대표는 추도식에 참석한 한명숙 전 총리에게도 인사를 하고 건강하시죠라고 묻기도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현민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국회/정당]여야 의원 157명, ...
[국회/정당]정동영 대표, 대안...
[국회/정당]이해찬 대표, '(검...
[국회/정당]여야 정치권, 남북...
[국회/정당]민주당, 5.18폄하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이해찬 대표, '국민이 홍보 대상 아니라 역사 주체로 서고 있는 것' (2020-05-23 23:14:49)
이전기사 : 미래통합당, 1년 동안 '김종인 비대위' 체제로... (2020-05-23 22:46:44)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경향신문>머나먼...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