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포토>농지도, 주택도, 길도 삼켜버린 '물폭탄'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0년09월22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0-09-20 21:33:52
뉴스홈 > 뉴스 > 사회
2020년08월10일 07시05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포토>농지도, 주택도, 길도 삼켜버린 '물폭탄'

지난 7일부터 이틀간 쏟아진 기록적인 폭우로 인해 광주.전남 지역에는 수많은 침수 피해와 이재민이 발생했다.

400가 넘는 강수량에 지역 전체가 초토화된 구례군은 군민 모두 힘을 합해 피해 복구에 전력을 다하고 있으나 힘이 부쳐 보이는 모습이었다.

9일 오전, 호남고속도로에 이어 구례로 들어가는 큰길은 폭우로 인해 통행이 제한됐고 도로 입구에는 내비게이션을 따라 구례로 가려던 차량 여러 대가 차단 띠에 막혀 오도 가도 못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도로 곳곳에는 흙탕물과 흘러내린 토사로 인해 통행이 여의치 않았고, 길 중간은 한쪽이 완전히 무너진 모습도 보였다. 곡성 또한, 도로가 파헤쳐지긴 마찬가지였는데, 오곡면에 있는 오지1교는 거센 비와 높아진 하천 수위로 곳곳이 무너졌다.

구례 읍내는 흙탕물로 뒤덮인 수중 도시가 됐는데, 한나절 만에 물은 빠졌으나 쓸려온 흙덩이들이 도시를 덮어버렸다. 소방차와 119구급대, .경찰 병력이 나서 복구를 위해 애쓰고 있으나 힘에 부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신대식 (ntmnewskr2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사회]시민사회단체, 日...
[사회]부모 옆에서 영원...
[사회]한국당 지지자들, ...
[사회]신천지피해자연대,...
[사회]박찬주 전 대장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포토>물은 빠졌지만, 흙탕물로 뒤덮인 가재도구에 한숨만... (2020-08-10 07:08:39)
이전기사 : <포토>땀 흘리며 키워 온 농작물도 한 순간에... (2020-08-10 07:02:16)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