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성큼 다가온 가을...단풍명소 남이섬 언제 가면 좋을까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6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문화 > 여행/레져
2020년10월06일 01시5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성큼 다가온 가을...단풍명소 남이섬 언제 가면 좋을까
사진.영상 공모전 ‘시(詩)각’ 개최, 남이섬 평생 무료입장권 제공 등 특전


무르익은 가을이 절정에 다다르는
10, 남이섬을 방문한 이들만이 누릴 수 있는 특권이 있다. 매일 아침 강물 위로 피어오르는 물안개가 바로 그것이다.

주말을 이용해 부담 없이 떠나기 좋은 강원도에 위치한 남이섬은 코로나19로 인한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여행이 가능해 각광받고 있으며, 아름다운 자연,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를 즐길 수 있어 인기가 높다.

이번 가을, 남이섬에서는 가을 하늘을 수놓는 단풍과 함께 숲 속 싱그러움을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저녁 만찬이 준비되어 있다.

오는 9숲속 파인다이닝16메타세쿼이아 로맨틱 디너가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열리며, 핑거푸드와 샴페인, 디너 와인 페어링 코스를 즐길 수 있다.

남이섬 입장료와 주차비용 포함하여 70,000원에 이용할 수 있으며, 최대 30명 선착순으로 접수받는다. 기상상황에 따라 일정 변동 가능하며, 예약문의는 호텔정관루 리셉션센터(031-580-8000)로 하면 된다.

남이섬에서는 오는 103() 8시부터 약 50분간 '별밤 로맨틱 크루즈'를 운영한다.

'별밤 로맨틱 크루즈'는 별빛 수놓은 선상에서 즐기는 특별공연과 핑거푸드를 즐길 수 있는 스페셜한 이벤트로 호텔정관루 전용 선착장에서 출항한다. 최대 40명 선착순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기상 상황에 따라 변동 가능하다. 성인 기준 20,000원이며, 아동(36개월~초등학생)10,0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클래시컬 크로스오버 음악그룹 '뮤지스'의 공연을 감상하며, 카프레제, 카나페 등 간단한 핑거푸드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예약문의는 호텔정관루 리셉션센터(031-580-8000)로 하면 된다.

또 남이섬에서는 매주 토요일 별자리 체험과 바비큐 파티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별밤 로맨틱 BBQ를 운영한다. 이용시간은 저녁 6시부터 2시간이며, 성인기준 28,000, 아동(36개월~초등학생) 기준 14,000원이다. 주류 및 음료는 별도다. 최대 10팀 선착순 사전예약제로 진행되며, 주문은 2인 이상 가능하다. 기상 상황에 따라 변동 가능하며, 별자리 체험은 맑은 날에만 진행된다. 예약문의는 호텔정관루 리셉션센터(031-580-8000)로 하면 된다.

나미나라공화국 단기여권(남이섬 1년 자유이용권)을 발급받으면 선장실에서 일일 선장이 되어 볼 수 있는 특별한 체험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여권 구입한 당일 체험 가능하며 1팀 당 2~4인이 참여가능하며, 1회 운항 시 최대 2팀이 참여 가능하다.

남이섬은 신비로운 물안개와 오색단풍을 오롯이 만끽하여 사진에 담아 추억을 나눌 수 있도록 사진과 영상 공모전을 개최한다
. 20209월 이후 방문한 남이섬 여행의 추억을 사진과 영상을 응모하면 푸짐한 선물을 보내주는 <사진 · 영상 공모전 ()’>101일부터 1122일까지 약 53일간 열린다.


특전으로 최우수상 2점을 포함하여 총 64점을 우수작품으로 선정해 시상하며, 나미나라공화국 국민여권(남이섬 평생 무료입장)을 비롯해 호텔 정관루 숙박권, 남이섬 레스토랑 이용권 등이 수여된다.

남이섬은 무엇보다 1년 중 가장 빛나는 계절인 가을, 특히 이르게 물드는 단풍 관광지로 유명하다. 10월 초순이면 계수나무, 단풍나무가 가장 먼저 가을을 알리며 은행나무가 황금빛 자태를 드러낸다. 벚나무, 자작나무, 메타세쿼이아나무도 저마다의 색으로 조화를 이룬다. 기후에 따라 편차가 있지만, 남이섬은 대개 10월 중순부터 11월 초순에 단풍이 절정을 이룬다.

남이섬 초입부에서 만날 수 있는 손잡고 단풍길은 노랑과 빨강이 한데 모여 더 큰 빛을 발한다. 길을 따라 걷다보면 만날 수 있는 백풍밀원(百楓密苑)’은 보기 드물게 단풍 숲을 이루고 있다. 섬 중앙 남이풍원(南怡楓苑)’ 주변에도 단풍나무가 많고, 남이풍원과 메타세쿼이아길 사이에는 커다란 은행나무가 곳곳에 있어 달그릇에은행술빚는황금연못과 어우러진 경치를 보여준다.

남이섬으로 떠나는 단풍여행 포인트는 역시 송파은행나무길이다. 영화, 드라마, 광고 등에 자주 등장한 곳이며 가을철 남이섬에서 꼭 들러야 할 명소이다. 은행나무는 잎이 노랗게 물들 때 가장 아름답다. 그러나 남이섬 송파은행나무길이 특별한 이유는 따로 있다. 송파구에서 공수해 온 은행잎이 길 위에 소복이 쌓이면, 낙엽이 떨어진 뒤에도 가을은 더 노랗게 익어가기 때문이다. 한편, 섬 남단 강변을 따라 이어지는 은행나무 길은 석양이 질 무렵이면 나뭇잎 사이로 쏟아지는 노란 햇살로 아름다운 장관을 연출한다.

남이섬의 가을을 달달하게 만들어주는 계수나무는 초가을부터 노랗게 익어간다. 섬 동쪽으로 길게 조성된 잔디밭(능수벚나무 잔디밭) 남쪽 끝에 계수나무 군락이 있는데, 다른 어떤 단풍나무보다 일찍 물들며 잎사귀가 질 때 쯤 달콤한 솜사탕 냄새가 은은하게 퍼지는 것이 특징이다.

한편, 남이섬은 네이버 예약을 통한 남이섬 가을패키지상품과 클룩(Klook) 남이섬 입장권 할인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네이버 예약시 특별우대쿠폰북 1팩을 증정하며, 클룩으로 예매 시 지정된 날짜에 한해 레스토랑 &액티비티 이용권 등을 선택 구매하여 다양한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문화부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여행/레져섹션 목록으로
[여행/레져](포토)‘핑크뮬리...
[여행/레져]추억과 낭만 속으...
[여행/레져]남이섬에 찾아온 ...
[여행/레져](포토)세계적인 습...
[여행/레져]나미나라공화국 국...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나미나라공화국 국민 ‘홈커밍데이’에 초대합니다!! (2020-10-14 23:36:57)
이전기사 : 대한민국 등대사진 공모전 “멋진 등대사진으로 랜선여행 떠나보자” (2020-09-29 03:40:2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