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삼성전자, 가장 밝은 3D 노트북 ‘SENS RF712’ 출시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10월25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4-03 15:49:03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컴퓨터
2011년04월26일 19시3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삼성전자, 가장 밝은 3D 노트북 ‘SENS RF712’ 출시
400nit 밝기의 17.3형 슈퍼브라이트 플러스 LCD 화면

삼성전자가 17.3형 Full HD 해상도를 지원하고 슈퍼 브라이트 플러스 기술 적용으로 기존제품보다 두 배 가까이 밝은 3D 노트북 ‘삼성 센스 RF712’를 국내 시장에 선보였다.

‘삼성 센스 RF712’는 현재 출시된 3D 노트북 중 가장 밝은 디스플레이로(400nit) 생생한 3D 입체 영상을 즐길 수 있고 3D 안경 착용 시 사용자가 느끼는 화면 축소 현상과 어두운 영상을 극복했다.

삼성전자는 액티브 방식 3D를 적용해 풀HD 고해상도의 시야각이 넓은 3D 영상을 제공하고, 블루투스 방식의 안경으로 여러 명이 동시에 3D 영상, 게임과 사진을 즐길 수 있게 했다.

또한, 2D 영상을 3D로 변환하는 컨버팅 S/W가 내장되어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 3D 입체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인텔의 2세대 쿼드 코어 CPU를 탑재해 빠르고 강력한 멀티태스킹이 가능하며, AMD사의 고성능 게이밍(Gaming) 그래픽 카드 (High-End AMD HD6650M 2GB Graphics) 탑재로 강력한 그래픽 성능을 지원한다. ODD는 블루레이 드라이브가 기본 장착되고 스토리지도 750GB HDD를 탑재했다.

삼성전자의 패스트 스타트(Fast Start) 기능을 탑재하여 제품을 덮을 경우 슬립모드로 들어가면서 자동으로 현재 상태를 저장하고, 시작하는데 3초 밖에 걸리지 않아 기다리는 번거로움과 데이터 손실 우려를 없앴고, 삼성 모바일 PC의 독자적 배터리 기술인 파워 플러스(PowerPlus)를 적용해 기존 배터리 대비 수명이 3배 이상 연장됐다.

USB 2.0 대비 속도가 10배 빠른 USB 3.0을 지원하여 보다 빠른 속도로 음악, 사진, 영상을 전송할 수 있고, 알루미늄 팜 레스트 (Palm Rest)를 적용해 편리함을 더했다. SRS랩의 3D 입체 음향 사운드를 적용한 아쿠아스틱 챔버 시스템으로 강력한 사운드를 제공한다.

삼성전자 IT솔루션사업부 마케팅팀장 엄규호 전무는 “RF712는 삼성전자의 3D 기술과 디스플레이 기술을 접목한 제품”이며, “최신 프로세서와 그래픽 성능으로 여러 명이 동시에 고화질 3D 영상과 게임을 즐길 수 있어 PC 매니아들의 기대를 충족시킬 수 있을 것” 이라고 밝혔다.

RF712는 5월 2일 판매를 시작하며, 국내 출시가는 260만원이다. 3D 컨텐츠와 3D 안경은 삼성 3D 모니터와 호환이 가능하고, 노트북 구입 시 3D 안경 1개가 포함되어 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IT.과학 (ntmnews@nate.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컴퓨터섹션 목록으로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e-스타즈 서울 2011 (2011-08-20 23:45:40)
이전기사 : 안철수연구소, V3 와 가장 어울리는 유명인 손석희 교수 (2010-06-25 21:16:3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