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챗온 2.0 국내 서비스

뉴스일자: 2012년12월27일 10시44분


삼성전자의 글로벌 메시징 서비스 ‘챗온’이 새롭게 태어난다.
 
삼성전자는 ‘멀티스크린’, ‘미니프로필’ 등 다양한 기능으로 업그레이드된 ‘챗온 2.0(ChatON 2.0)’을 국내에 서비스한다고 27일 밝혔다.
‘챗온 2.0’은 220여개국 60여개 언어로 PC 웹사이트(www.chaton.com)를 포함해 안드로이드, 윈도우폰, iOS 등의 모든 모바일 스마트 기기 플랫폼을 순차적으로 지원할 예정으로 전 세계 소비자들은 지역, 언어, 기기에 상관없이 챗온 2.0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가장 큰 특징은 최근 스마트폰, 태블릿, PC, 커넥티드카메라 등 두개 이상의 IT 기기를 소지하고 있는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해 하나의 계정(삼성계정)으로 최대 5개의 기기에서 메시징 서비스가 가능한 ‘멀티스크린’ 기능이다.

사용자들은 ‘멀티스크린’ 기능을 통해 기기 변경 또는 다수의 기기에서 이용 할 시에도 인증을 새로 하거나 기존 대화 기록이 저장되
지 않는 불편함 없이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메시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자기 개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소비자들을 위한 기능도 강화됐다. 최대 50개의 프로필 사진과 댓글 등록이 가능한 ‘미니프로필’, 최대 10개의 대화창 서체 변경이 가능한 ‘서체 변경 기능’, 뉴스/방송/음악 등 다양한 컨텐츠를 제공하는 ‘특별한 친구’ 기능, 투표, 댓글 지원 등 신규 기능이 대폭 추가 됐다.

삼성전자 미디어솔루션센터 홍원표 사장은 “보다 편리해진 챗온 2.0을 통해 사용자가 커뮤니케이션을 언제 어디서나 끊김 없이 이어 갈 수 있도록 사용성을 확대해 나가고, 협력사와의 제휴를 넓혀 글로벌 컨텐츠 에코시스템을 구축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0월 출시된 챗온은 스마트폰, 태블릿 등 삼성의 모든 모바일 단말에 기본 탑재되어 출시되고 있으며, 올해 5월 국내 출시 이후 사용자수 1천만 명을 넘어 섰다.
 
<IT부/ntmnewskr@gmail.com>

이 뉴스클리핑은 http://www.ntmnew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