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MBC기자, 양현석으로부터 '혐의없음...내사종결' 문자에 당황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21년03월01일mon
기사최종편집일: 2021-02-25 01:42:37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2019년06월28일 01시00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MBC기자, 양현석으로부터 '혐의없음...내사종결' 문자에 당황
양현석, '조만간 경찰에서 혐의 없음으로 내사 종결된다고 알고 있다' 문자 보내

MBC TV
 스트레이트팀 고은상 기자가 외국인 재력가를 상대로 성 접대를 했다는 의혹을 받는 양현석 전 YG 대표 프로듀서로부터 조만간 경찰에서 혐의없음으로 내사 종결된다고 알고 있다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받았다고 밝혀 논란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26, 고 기자는 YTN 라디오 이동형의 뉴스 정면승부에 출연해 굉장히 당황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고 기자는 양현석이 스트레이트’ 1차 보도가 나간 후 굉장히 어렵게 지내고 있고 힘들다는 심정을 문자로 토로했다면서 “‘(성 접대 의혹이) 조만간 경찰에서 혐의 없음으로 내사 종결된다고 알고 있다고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 문자를 받고 당황했다. 문자를 받던 날도 형사 분들이 어떻게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지 알고 있었다. (경찰은) 주말도 반납하고 버닝썬 사태3~4달째 수사하고 있다면서 그런데 (내사 종결된다는 말을 하니까) ‘저 이야기를 누구에게 들었고 어떻게 아나하는 의문이 들었다고 강조했다.

앞서 지난 달 27, ‘스트레이트는 방송을 통해 양현석이 20147월 동남아 재력가 일행을 상대로 성 접대를 제공한 의혹이 있다며 당시 양현석이 서울의 한 고급 식당에서 유흥업소 여성들을 동원해 재력가 일행을 접대했고, 이후 클럽에서 가진 술자리가 사실상의 성 접대로 이어졌다고 주장했다.

이에 양현석 측은 지인의 초대를 받아 식사 자리에 참석한 것은 사실이지만 (성 접대를 비롯한) 어떤 형태의 접대도 없었다고 부인했다. 하지만 스트레이트’가 지난 24, 의혹을 뒷받침하는 추가 보도를 하면서 파장은 확산되는 모습이다.

경찰은 지난 26, 양현석을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9시간가량 조사하고 앞서 문제의 식사자리에 동석한 인물로 지목된 가수 싸이, ‘정마담등 유흥업소 관계자 10여명도 조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유진 기자/ntmnewskr@gmail.com>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유진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연예가화제섹션 목록으로
[연예가화제]<포토>김사랑, 변...
[연예가화제][포토]”엑스칼리...
[연예가화제]BTS! 할시와 완벽...
[연예가화제][포토]빅톤 쇼케이...
[연예가화제]방탄소년단(BTS), ...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예상치 못한 송중기.송혜교 이혼소송 소식에 팬들은 '깜짝!' (2019-06-28 01:04:02)
이전기사 : 박보검, 송중기.송혜교 이혼 관련한 악성루머에 법적 대응 예고 (2019-06-28 00:56:51)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김우빈, ‘휴머니멀’ 내레이...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