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엠뉴스 : 나경원 원내대표, 검칠개혁 집회 '관제데모 넘어 황제데모' 비하
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시민기자신청
로그인 회원가입
2019년10월20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9-10-18 22:13:27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2019년10월07일 23시04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나경원 원내대표, 검칠개혁 집회 '관제데모 넘어 황제데모' 비하
조국 법무부 장관과 검찰개혁 집회 비판하면서 정작 검찰조사는 불응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지난 5일 서울 서초동에서 개최된 검찰 개혁집회와 관련해 관제데모를 넘어서 황제데모 수준이라고 비판했다.

7, 나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조국 관제집회와 조국 비호집회가 참 잘 보도되는 대한민국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광화문 집회에 심드렁하던 공영방송이 조국비호 집회에는 헬기와 크레인을 동원했다박원순 서울시장은 광화문 집회에 한 개도 설치하지 않은 이동 화장실을 서초동에는 36개나 설치해주고, 집회가 늦게 끝날 경우 버스와 지하철 막차까지 연장하겠다며 구애를 했다고 불편한 심기를 내비쳤다.

나 원내대표는 헤아릴 수 없는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나온 광화문 집회를 동원집회로 깎아내린 민주당은 자신들 동원령이 들킬까 봐 이런저런 지령도 내렸다면서 진보좌파로 포장된 지금의 집권 세력은 또 다른 탐욕과 기득권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여당은 정권을 향한 민심의 분노를 억누르기 위해 내란 선동 운운하며 윽박지르고 있다헌법 또는 법률의 기능을 소멸시키는 것, 헌법에 의해 설치된 국가기관을 전복시키거나 그 권능 행사를 무력화하는 게 내란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한국당도 검찰개혁에 100% 찬성한다면서 범죄 혐의자를 감싸주는 여당보다 더 확실한 검찰개혁을 하겠다고 했다.

다만 검찰을 장악하고 통제하는 법무부 장관이 있는 한 진정한 검찰개혁 논의는 사실상 불가능하다조국 구하기에 정권의 명운을 거는 집권 세력이 오히려 검찰개혁을 방해하는 꼴이라고 덧붙였다.

나 원내대표는 검찰 전체를 갖고 노는 수준의 사법농락이 계속된다면 결국 특검만이 답이라면서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한 영장청구 등이 분수령이 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하지만 이런 나 원내대표의 주장은 자신과 자당 의원들이 패스트트랙으로 고발당한 상황에서 검찰 소환을 이런저런 핑계로 나가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이 조국 법무부장관 비판에 견주어 볼 때 과연 국민들을 이해시킬 수 있을지 의문이 든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뉴스스크랩하기
김현민 (ntmnewskr@gmail.com)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국회/정당섹션 목록으로
[사진갤러리]<포토>수영, 우아...
[사회]'기아차 초록여행'...
[사회]<포토>100주년 맞...
[사회]위안부 할머니, 국...
[청와대]문재인 대통령, 포...
 

이름 비밀번호
[1]
다음기사 : 이인영 원내대표, 검찰에 전광훈 목사 등 내란선동 범법자 처벌 촉구 (2019-10-07 23:08:29)
이전기사 : 유승민 의원, 안철수 전 대표의 미국행에 착잡한 심경 (2019-10-07 23:02:03)
<경향신문>국...
<경향신문>국민들...
<경향신문>머나먼...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 회원님의 레벨로는 알립니다 게시판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후원하기
상호명: 엔티엠뉴스(NTMNEWS)
주 소: 서울시 중량구 중화동 94-13 202호
등록번호: 서울 아00807 등록일: 2009. 3 . 발행인/편집인: 이창재
엔티엠뉴스(NTMNEWS)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법상 보호를 받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함.

Copyright(c) 2008 ~ 2009 NTMNEWS.CO.KR All rights Reserved.